병원소식

facebook 바로가기 twitter 바로가기 프린트하기
내용보기
작성일 2019-10-23 오전 9:04:52
제 목 호스피스 완화의료센터 "사별 가족 만남의 날"
첨부파일 사별가족만남의날(2).jpg
내용보기
부산성모병원은 '세계호스피스완화의료의 날(10.8)'을 맞아 완화의료 캠페인 주간을 시행해 완화의료에 대한 지역주민들의 관심을 고취시키고 긍정적인 인식을 심어주기 위한 다양한 행사를 마련했다.

1층 로비에서는 그 동안 완화의료센터에서 함께했던 고인들의 사진을 전시했으며, 10월 22일에는 사별가족의 아픔을 나누고 고인을 그리는 ‘사별가족 만남의 날’을 개최했다.

이 날 원목실장 김태균(프란치스코 하비에르) 신부의 주례로 거행된 미사와 함께 고인에게 편지를 써서 낭독하며 서로의 아픔을 나누었으며, 사별가족을 위로하는 공연 및 풍선 날리기 등의 행사도 가졌다.

오용환 기획실장은 “사랑하는 가족과 함께했던 소중한 시간을 기억하는 자리가 되길 바라며, 아름다운 동행을 함께 하는 분들이 있으니 감사하는 마음을 가지고 기쁘고 행복하게 사시길 바란다.” 며 위로의 말을 전했다.

부산성모병원 호스피스완화의료센터는 2007년 개소 이후 말기암 환자들 뿐 아니라 가족들의 아픔까지도 치유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