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소식

facebook 바로가기 twitter 바로가기 프린트하기
내용보기
작성일 2019-05-03 오전 9:41:55
제 목 성모성월 맞이, 성모의 밤
첨부파일 성모의밤(2).jpg
내용보기
부산성모병원은 지난 5월 2일, 5월 성모의 달을 맞아 4층 베네딕도 홀에서 성모의 밤 행사를 열었다. 루르드 성모님을 수호성인으로 모시고 있는 본원은 병원장의 화관 봉헌을 시작으로 의료원장의 촛불 점화, 직원들의 촛불 봉헌이 이루어졌다.

김태균(프란치스코 하비에르) 원목실장은 “‘노동하지 않으면 삶은 부패한다. 그러나 영혼 없는 노동을 하면 삶은 질식되어 죽어간다.’라는 알베르 카뮈의 표현을 같이 고민해 보자.” 라며, “성모의 밤을 지내며 ‘진정 생명의 삶을 살아가는 것이 무엇인가?’, ‘생명을 나누면서 살아가는 것이 무엇인가?’, ‘영혼을 가지고 노동하는 것이 무엇인가?’를 함께 찾아갔으면 좋겠다.” 고 전했다.